약사공론

광동심포지엄

2019.04.26 (금)

우황청심원

진흥원, 예비창업 패키지 지원자 모집…최대 1억원 지원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 이하 진흥원)은 오는 5월 7일까지 청년 예비 창업자(만 39세 이하)를 대상으로 진흥원 주관 2019년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5일 중소벤처기업부와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청년 예비 창업자를 육성하기 위해 체결한 업무협약의 후속조치에 따른 것이다.

보건산업분야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은 청년 예비 창업자들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와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지원하고 나아가 혁신창업기업으로 성장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마련됐다.

보건산업과 관련된 아이디어 및 비즈니스 모델이라면 공식 사이트(http://www.k-startup.go.kr)내 공고를 통해 지원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청년 예비 창업자(만 39세 이하)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공모분야는 스마트헬스케어/의료기기/혁신(합성)신약/헬스케어/뷰티/바이오헬스 등 보건산업과 관련된 모든 분야가 지원가능하며, 기타 산업과 연계한 융·복합 서비스도 지원할 수 있다.

이번 지원사업은 예비창업자 50팀을 선정할 계획이며 최대 1억원(평균 4,470만원)이 지원될 계획이다.

또한 선정자에게는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에서 관리기업 등록을 통한 1:1 전문가 상담 등 맞춤형 관리를 지원한다.

진흥원은 지난 2018년 7월부터 중소벤처기업부와 관계부처 업무협약을 통해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보건산업분야 20팀을 선정해 최대 1억원(평균 5,883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보건산업분야 예비창업패키지 대상자들을 위한 사업설명회가 15일, 25일 오후 3시부터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진흥원 산업진흥본부 엄보영 본부장은 “지난해 3월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개소 이후, 예비창업자 발굴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보건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예비창업자 발굴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협약식에는 보건복지부 등 관계부처 11곳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 주관기관 17곳이 참여했으며 부처 간 효율적 사업 추진 방향과 정책 정보를 공유하고 청년들에 대한 응원 메시지를 전달했다.
덧글작성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 5367 입력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광동제약

서울 서초구 효령로 194 대한약사회관 3층   Tel : (02)581-1301   Fax : (02)583-7035    kpanews1@naver.com
Copyright (c) 2004 kpanews.com All rights reserved.

대한약사회 약학정보원 의약품정책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