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공론

예스킨부산

2018.10.19 (금)

예스킨

가임기여성, 이소트레티노인(여드름약) 안전사용하세요

의약품안전관리원, 전국 의료기관·학교에 포스터·카드뉴스 배포


의약품안전관리원이 가임기 여성에게 여드름치료제(이소트레티노인)의 안전사용에 대한 당부를 이어갔다.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원장 한순영)은 '임산부의 날(10.10)'을 맞아 가임기 여성이 이소트레티노인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포스터를 제작해 전국 보건소 및 병·의원과 대학교에 배포한다고 10일 밝혔다.

안전관리원에 따르면 이소트레티노인은 중증의 여드름 치료제인데, 태아에게 심각한 기형을 유발할 가능성이 높아 임부에게 사용을 금지하며 임신 가능성이 있는 여성 또한 주의해야 하는 의약품이다.

포스터의 주요내용은 이소트레티노인의 △기형 유발 위험성 △피임 필요성 △피임 필요기간 등이다.

이에 의약품안전관리원은 10월 10일(수)부터 21일(일)까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포스터 인증샷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는 의약품안전관리원 페이스북(www.facebook.com/drugsafe.kids)을 통해 실시하며 보건소 및 병의원, 대학교에 게시된 포스터 사진을 찍어 사진과 촬영한 장소를 댓글로 남기면 응모할 수 있다.

이벤트 참가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음료 모바일 쿠폰을 증정할 예정이며, 당첨 여부는 10월 24일(수) 오후 2시부터 의약품안전관리원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의약품안전관리원은 의·약사들이 이소트레티노인을 투여할 때 기억해야 할 주의사항 5가지를 카드뉴스로 제작했다.

카드뉴스의 주요내용은 △임신여부 확인 △기형 유발 위험성 설명 △피임기간/방법 설명 △헌혈금지/나눠먹기 금지 △30일까지 처방/7일 이내 조제 등으로 구성됐다.

우선 임신여부 확인의 경우 가임 여성에게 이소트레티노인을 처방·조제할 때에는 반드시 임신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특히 이소트레티노인의 태아 기형 위험성에 대해 환자에게 충분히 설명해야 하는데 이는 태아의 두개골 이상, 뇌 기형, 눈·귀·얼굴 기형 및 지능저하 등을 일으킬 확률이 높기 때문이다.

여기에 이소트레티노인 복용기간은 물론, 복용하기 최소 한 달 전부터 피임해야 하며, 복용이 끝나고 나서도 최소 한 달까지는 피임해야 함을 설명하고, 피임 실패율을 낮추기 위해서 2가지 이상의 피임법 사용을 권장해야 하는데 예를 들어 경구피임약과 콘돔을 함께 사용할 수 있다는 점 등이다.

아울러 복용 도중 및 복용 종료 후 한 달까지 헌혈해서는 안되고, 먹고 남은 약을 다른 사람에게 나눠주거나 인터넷으로 판매하는 것이 불법이라는 것도 환자에게 알려야 한다는 점도 전했다.

마지막으로 임신여부 확인 등 정기적인 추적관찰이 필요하기 때문에 의사는 한번에 30일분을 초과하여 처방해서는 안되며 처방과 조제는 같은 날 이뤄지는 것이 이상적이며, 처방전은 최장 7일 이내에 조제돼야 하므로 약사는 처방일자를 확인 후 조제해야 한다.

의약품안전관리원은 "포스터와 카드뉴스를 보고 환자와 의·약사 모두가 이소트레티노인을 주의해서 사용해야 한다는 경각심을 가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포스터와 카드뉴스는 의약품안전관리원 홈페이지(www.drugsafe.or.kr)→ 의약품안전교육→ 교육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의약품안전관리원은 해당 의약품과 관련한 안전사용 교육 영상을 제작 이를 배포한 바 있다.
덧글작성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 6478 입력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태극제약

서울 서초구 효령로 194 대한약사회관 3층   Tel : (02)581-1301   Fax : (02)583-7035    kpanews1@naver.com
Copyright (c) 2004 kpanews.com All rights reserved.

대한약사회 약학정보원 의약품정책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