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공론

한국약사문학상공모전

2018.12.14 (금)

타이레놀

대구 조용일 후보 "영리병원 도입 적극 막아내겠다"

[2018 대한약사회 선거] 제주 녹지국제병원 개설 허용에 우려 표명

대구지부장 선거에 출마한 기호 3번 조용일 후보는 6일 제주도 영리병원 도입이 허용됐다는 소식을 접하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전했다.

조 후보는 이날 오후 ‘영리병원 도입은 결국 법인약국 허용을 초래해합니다’라는 별도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평소 영리병원에 적극 반대해왔다는 조 후보는 “이번 사안이 결국 대기업의 의한 법인약국 허용으로 귀결되지 않을까 걱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대형할인점과 편의점에 의한 동네슈퍼의 몰락을 지켜보아왔다”면서 “법인약국도 결국 비약사에 의한 약국개설 허용으로 이어지고 회원들이 대기업 체인약국의 직원으로 종속된다”고 우려를 표명했다.

이에 따라 그는 “지금의 영리병원 도입을 적극 막지 못하면 그만큼 회원들의 설 자리가 좁아진다”고 강조했다.

조 후보는 “회원들과 함께 영리병원 도입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적극적으로 막아내겠다”고 다짐했다.
약공덧글
길손약사 2018-12-07 22:24:33  edit del
최 후보! 경고, 또 2차 경고! 벌써 7번째! 오늘 또 걸렸다네요

끝없는 부정부패! 한번 더 걸리면 3진 아웃인데

최광훈 본인, 경고 2회
최광훈 선대본부장 3인, 경고 3회
약사공론 전무, 경고
한국약사학술경영연구소장, 경고 및 형사고발 추진
최광훈 중대후배 안산약사, 경고 및 형사고발 추진
민초약사 2018-12-09 08:18:44  edit del
벌써 몇번째냐!
혼탁선거, 네거티브선거, 부정선거, 헛소리선거
현행 법규도 무시하는 최광훈 후보는 퇴츨되기 전에
스스로 자진사퇴하는 것이 마땅하다.
덧글작성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 9862 입력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광동제약

서울 서초구 효령로 194 대한약사회관 3층   Tel : (02)581-1301   Fax : (02)583-7035    kpanews1@naver.com
Copyright (c) 2004 kpanews.com All rights reserved.

대한약사회 약학정보원 의약품정책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