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공론

한국약사문학상공모전

2019.01.17 (목)

타이레놀

간호협회, 고 임세원 교수 애도 성명 발표

"전체 의료인의 큰 아픔이자 충격"…신경림 회장도 조문

대한간호협회는 지난해 12월 31일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유명을 달리한 강북삼성병원 고(故) 임세원 교수를 애도하는 성명을 3일 발표했다.

또 신경림 대한간호협회 회장은 이날 오전 성명 발표에 앞서 서울 종로구 적십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임 교수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대한간호협회는 이날 성명에서 “진료 중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찔려 유명을 달리한 고 임세원 강북삼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와 깊은 슬픔에 잠겨있을 가족들에게 애도를 표한다”면서 “우울증과 불안장애 분야 권위자로 자살 예방에도 힘써 온 임세원 교수의 안타까운 죽음은 병을 진찰하고 치료하는 일에 종사하는 전체 의료인의 큰 아픔이자 충격 그 자체”라고 밝혔다.

이어 “임 교수의 죽음이 말해주듯 평소 간호사를 비롯한 우리 의료진들은 폭행 의도를 갖고 접근하는 사람들에게 무방비로 노출돼 있다”면서 “최근 응급실 내 폭력사건이 잇따르면서 보안인력 의무화와 처벌강화 대책이 마련됐지만 임 교수의 죽음으로 이런 조치가 응급실 뿐 아니라 의료시설 전반으로 확대돼야 한다는 사실을 우리 모두에게 다시금 일깨워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한간호협회는 끝으로 “다시 한 번 간호사를 구하다 유명을 달리한 고 임세원 교수의 동료애에 깊은 존경의 마음을 표하며 유가족에게 애틋한 애도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덧글작성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 2973 입력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예스킨

서울 서초구 효령로 194 대한약사회관 3층   Tel : (02)581-1301   Fax : (02)583-7035    kpanews1@naver.com
Copyright (c) 2004 kpanews.com All rights reserved.

대한약사회 약학정보원 의약품정책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