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공론

한국약사문학상공모전

2019.03.22 (금)

바이오제네틱스, 급성백혈병 혁신신약 국내 독점권리 확보

바이오제네틱스(대표이사 안주훈·하관호)는 항암제 전문 글로벌 제약사 아슬란이 개발중인 급성골수성백혈병 적응증의 표적항암제 'ASLAN003'에 대한 국내 독점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바이오제네틱스는 ASLAN003의 모든 적응증에 대한 한국내 모든 권리를 확보하게 됐다.

ASLAN003은 디하이드로오로테이트 디하이드로게나제 (dihydroorotate degydrogenase)를 저해하는 기전을 가진 급성골수성백혈병 적응증의 세계 첫 혁신신약이다.

아슬란은 용량 최적화를 위한 임상 2a상 시험을 진행 중이며 올해 상반기 내 임상이 완료할 예정이다. 아슬란은 최근 미국혈액학회에 ASLAN003이 재발성 및 불응성 급성골수성백혈병 환자에게 안전하고 효과적인 초기 징후를 보인 중간결과를 발표했다.

ASLAN003은 유사기전의 초기약물 및 다른 급성골수성백혈병 치료제에서 나타나는 독성이 없고 다양한 급성골수성백혈병 환자에 적용할 수 있고 경구투여가 가능한 특징을 가진다. 이 항암제는 미국 FDA에서 희귀의약품으로 지정 받아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으며 향후 다른 고형암종에 대한 개발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바이오제네틱스는 설명했다.

바이오제네틱스 관계자는 "우리는 질병 치료를 획기적으로 바꿀 수 있는 혁신적인 치료제들을 개발하는 것 목표로 한다"며 "골수성백혈병은 예후가 매우 좋지 않은 종양으로 현재도 뚜렷한 표적치료제 없이 화학요법제 기반의 치료가 이루어지고 있다. 새로운 항암제에 대한 수요가 커진 시장 상황에서 ASLAN003이 이러한 요구를 충족시켜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덧글작성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 2983 입력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광동제약

서울 서초구 효령로 194 대한약사회관 3층   Tel : (02)581-1301   Fax : (02)583-7035    kpanews1@naver.com
Copyright (c) 2004 kpanews.com All rights reserved.

대한약사회 약학정보원 의약품정책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