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알못 이벤트
피엘쿠오-살균탈취제 3분 언받싱_피지오머
  • HOME
  • 대한약사저널
  • 핵심 복약지도
바이엘 아스피린 배너

전립선비대증 합병증 발생 위험 낮춰

Finasteride

2020-03-23 06:00:24 주혜성 기자 주혜성 기자 hsjoo@kpanews.co.kr


김윤희 약사.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약제부 일반조제팀 입원조제2파트장.

1. 효능 효과
양성 전립샘비대증:
-양성 전립샘비대증에 따른 배뇨장애
-비후된 전립샘의 퇴행 및 요류 개선
-급성 요폐의 발생빈도 감소
-전립샘 경요도 절제술(Transurethral Resection of the prostate) 및 전립샘 절제수술 등을 포함한 수술의 필요성 감소

2. 약리기전
1) 5-α 환원효소제(5α-reductase) 
5-알파환원효소는 피부, 간, 피지선, 그리고 대부분의 모낭에 분포하는 1형과 음부피부, 턱수염, 두부모낭, 그리고 전립선에 주로 존재하는 2형이 있다. 

신체 내에서 주도적인 남성호르몬은 테스토스테론이지만 전립선 세포에서는 5-알파환원효소제에 의해서 전환된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DHT)이 주된 역할을 한다. 

전립선의 성장은 기본적으로 DHT에 의존하며 전립선 세포에서 이 DHT를 차단하면 남성호르몬에 의존하는 유전자의 불활성이 유도되고 결국은 단백질 합성이 감소해 퇴화, 때로는 세포 괴사를 일으킨다.

2) Finasteride 약리 기전
테스토스테론에서 DHT로의 전환을 차단해 전립선내 DHT 농도를 저하시킴으로써 전립선의 퇴화를 유도한다. 

결과적으로 비대된 전립선의 크기가 줄거나 전립선비대의 진행이 억제된다. 
전립선의 크기가 40g 이상인 중등도 및 중증의 전립선비대증의 치료에 사용되며, 전립선비대증의 진행속도를 늦추고 합병증 발생의 위험을 낮추어 궁극적으로는 수술의 필요성을 감소시킬 수 있다.

3. 용법용량
1일 1회 5mg을 식사와 관계없이 경구투여한다. 
-복용 시 증상이 개선되더라도 최소 6개월간의 치료가 필요하다.
-신부전 환자: 약물동력학적으로 볼 때 이 약의 투여 시 어떤 변화도 없었으므로 여러 종류의 신부전 환자(크레아티닌청소율: 9.0 mL/min)에게 용량 조절할 필요가 없다. 
-고령자: 70세 이상 고령자에게 있어 이 약의 배설이 약간 감소되기는 하나 용량을 조절할 필요는 없다.

4. 이상반응 
1) 빈번한 부작용
순환기계: 기립성 저혈압(9%)
내분비 및 대사계: 성욕감퇴(2~10%)
생식기계: 발기불능(5~19%), 사정량 감소(2~4%), 
사정이상(1~7%), 유방압통(1% 이하)
소화기계: 변비(2%)

2) 드물지만 심각한 부작용
생식기계: 유방암, 전립샘암
정신신경계: 우울증

3) 이상반응 및 대처법
의사나 약사에게 바로 알려야 할 부작용은 다음과 같다.
우울증(자살 충동)
 
5. 복약상담 포인트
1) 복용 시 주의사항
임부 또는 임신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는 여성은 이약으로 인해 남성 태아에 잠재적 위험의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약의 부서지거나 깨진 조각을 만지지 않도록 한다. 
또한 정액으로 약물이 소량 배출될 수 있어 부인이 임신 중이거나 임신을 계획하는 경우 의료진에게 알려야 한다. 

2) 용법 용량
증상이 좋아지더라도 복용 기간 동안 꾸준히 복용해야 하며 최대 약물 효과를 나타내기 까지 3~6개월 소요된다. 
복용을 중단하는 경우 전립선의 크기 및 배뇨 관련 증상이 초기 상태로 돌아가게 된다. 

6. 보관방법
차광 기밀용기, 실온(1~30℃)보관

참고문헌
1) 의약품안전나라 의약품통합정보시스템 (https://nedrug.mfds.go.kr)
2) MICROMEDEX 2019 (http://www.micromedexsolutions.com)
3) Lexicomp online (http://online.lexi.com)
4) 전립선비대증 진료권고안-대한비뇨기과학회
5) 2018 복약상담 매뉴얼 Ⅳ
6) 프로스카정 제품 설명서

설문 배너

설문 배너
한국 팜비오 오라팡 광고 이선우_분양광고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관련 기사

더보기

최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