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약 캠페인
JW청년약사봉사상 공모전_날개 일반의약품 보완제품 연계판매 TIP
  • HOME
  • 대한약사저널
  • OTC vs OTC
경남팜엑스포 가1(다이렉트)

3가 철분제 비교

약국약학연구회

2020-09-28 05:50:34 주혜성 기자 주혜성 기자 hsjoo@kpanews.co.kr

대한민국 약국의 경영활성화를 위한 프로젝트가 마련됐다. 오성곤 약사를 필두로 한 약국약학연구회는 OTC vs OTC를 주제로 대한약사저널 연재를 시작한다. 이번 기획은 일반의약품, 의약외품, 화장품 등 약국에서 취급하는 OTC 전반에 대한 분석과 활용법을 정리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를 통해 쉽고 핵심적인 상담을 기반으로 한 약사와 환자간의 접점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궁극적으로 약국 OTC 활성화를 도모하고 예방 차원의 국민건강 증진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편집자 주]

철 결핍으로 체내 철의 분균형이 심한 철결핍성 빈혈 환자는 초기에 페리틴 농도가 15μg/L 미만으로 감소(기저질환이 있는 환자 등 예외적인 요인을 제외)하고 총철결합능(TIBC)은 증가한다. 

혈액 도말 검사상 소구성(microcytic), 저색소성(hypochromic)이 특징이며 결론적으로 조직으로의 산소공급이 저하돼 어지러움, 두통, 피로감,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철결핍성 빈혈의 원인으로 철분 섭취 및 흡수 부족, 철분 요구량 증가, 위장관 출혈 등이 있다. 

또 철분 부족 시 어린이의 운동 실조, 발달장애, 인지능력 손상과 임신부의 임신성 빈혈, 조산등이 발생하므로 상황에 맞는 적절한 철분제 복용이 필요하다. 다양한 철분제 중 3가철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1. 3가철 급여기준 및 특징-성분 및 함량/용법·용량


2. 3가철 종류와 각 성분 별 특징
철분제 중 가장 경제적이고 흡수율이 높은 2가철인 황산제일철(Ferrous Sulfate)등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 

다만 2가철은 철의 산화로 인한 위장관 점막 자극이 3가철에 비해 크고 이로 인해 최대 5~25%의 환자가 소화불량, 변비, 오심, 구토 등의 부작용을 겪고 있다. 

철분 결핍 및 철결핍성 빈혈의 치료를 위해 무엇보다 꾸준한 철분제의 복용이 중요하기에 상대적으로 위장장애가 적은 3가철 각 성분의 특징과 철분 함량을 알고 상담하면 적절한 철분제의 추천이 가능할 것이다.


3. 자주하는 질문
(1) 3가철 복용 시 고려할 사항
3가철은 2가철에 비해 위장부작용이 낮으나 흡수율 또한 약간 낮은 단점이 있다. 2가철, 3가철 모두 흡수율은 5~10%정도로 볼 수 있고 부작용으로 인해 심한 빈혈에도 불구하고 높은 용량의 철분제 복용이 힘든 경우가 있다.
 
이 경우 철분 30mg 흡수를 위해 비타민C 200mg이 필요하니 비타민C가 풍부한 채소와 과일을 섭취하고 상담을 통해 별도의 비티민C 보충을 권할 수 있다. 또 식물성식품보다 흡수율이 3배이상 높은 육류, 생선 등의 동물성 식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단 철상한섭취량은 위장장해 및 부작용을 일으키는 기준으로 15세부터 45mg이므로 심한 빈혈을 제외하고 상한량을 참고해 식단 및 철분 보충을 고려해야 한다. 

(2) 우리 몸에서 철분을 고갈시키는 약물 
·대부분의 PPI, H2- Blocker
·이뇨제(Spironolactone, Triamterene)
·NSAIDS
·Aspirin 및 Aspirin 포함약물
·항생제(Tetracycline, doxycycline 등)
·HIV 치료제


윤정화 약사. 약국약학연구회

참고문헌
1) 드럭머거 수지코헨 조윤커뮤니케이션
2) 약물치료학 제3개정 신일북스
3) 맞춤OTC선택가이드 약학정보원
4) 약학정보원
5) 복약지도메뉴얼 2014
6) https://www.cdc.gov/mmwr/preview/mmwrhtml/00051880.htm
7) 질병관리본부 국가건강정보포털
8) 대한 내과 학회지- 철결핍빈혈의 치료
9)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국민영양통계
10) Internal Medicine-가톨릭의과대학 내과학교실 임상진료지침
11) 건강보험심사평가원-보험인정기준

알약 캠페인

알약 캠페인
한국 팜비오 오라팡 광고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