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HLB사이언스,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서 패혈증치료제 전임상 발표

박테리아 제거 및 사이토카인 수치 저감 효과 확인

2022-09-23 14:39:56 배다현 기자 배다현 기자 dhbae@kpanews.co.kr

축소 확대
HLB사이언스는 오는 28~30일 제주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KSMCB)에서 패혈증치료제 신약 후보물질에 대한 기초·전임상 연구 결과를 포스터 형태로 발표한다고 밝혔다.

HLB사이언스는 차세대 패혈증 치료제 DD-S052P를 개발 중이다. DD-S052는 LPS와 결합, 세균살해는 물론 내독소까지 중화시키는 기전을 가진 저독성의 합성 펩타이드다.

HLB사이언스의 전임상 결과에 따르면 DD-S052P는 감염되지 않은 장기를 대조군으로 한 실험에서 감염된 장기의 박테리아를 제거하고 LPS와 염증성 사이토카인 수치를 정상 수준으로 낮추는 효과를 보였다.

박영민 HLB사이언스 대표는 "패혈증은 매년 1100만명이 사망하고 있는데도 치료약이 없어 치사율이 30~50%에 이르는 심각한 질환"이라며 "DD-S052가 일으키는 이중 작용을 통해 박테리아 감염을 치료하고 장기 부전 및 기타 염증성 질환에 의해 유발되는 패혈증을 치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HLB사이언스는 지난 7월 프랑스 식약처(ANSM)로부터 패혈증 및 그람음성 슈퍼박테리아 감염증 신약개발을 위한 임상 1상 시험계획(IND)을 승인 받았다. 임상 1상은 프랑스 유로핀스 옵티메드(Eurofiins Optimed)에서 진행된다. HLB사이언스는 이번 임상을 통해 세균살해는 물론 내독소까지 중화시키는 차세대 패혈증 치료제 ‘DD-S052P’의 안전성과 내약성 및 혈중 약물동태를 확인할 예정이다.

또한 하반기에는 아일랜드(더블린)에서 열리는 글로벌 미생물학회와 호주(퍼스)에서 열리는 내성 항생요법 학회에도 참여해 치료제의 효능과 임상 현황을 소개할 계획이다.

중외 청년 약사 봉사상

중외 청년 약사 봉사상
참약사 옵티마케어 이벤트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0/200
솔빛피앤에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