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약사회 합창단배너 아이미루 이벤트
훼스탈 슈퍼자임 112캠페인 전산봉투이벤트 PtoP 캠페인 홍보 배너
112캠페인 전산봉투이벤트

상비약 논란 속…政, 편의점에 법 준수 요청 '촉각'

협조 요청 통해 1회 판매 수량 및 연령 제한 등 당부

2018-06-27 06:00:25 감성균 기자 감성균 기자 kam516@kpanews.co.kr

마지막 심의위원회를 앞둔 안전상비약 관련한 논란이 여전한 가운데 복지부가 편의점 등에 제반 준수사항을 지켜줄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특히 최근 약사회가 수도권 내 상비약 판매 편의점 5곳 중 1곳이 심야에 영업을 하지 않고 있다는 조사결과를 발표한 데다 약준모 등에서 타이레놀 편의점 판매 퇴출을 위한 청와대 청원 등을 진행하고 있는 시점이어서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복지부는 최근 ‘안전상비약 판매자 준수사항 관련 협조 요청’ 공문을 편의점 협회 및 약사회 등에 발송한 것으로 파악됐다.

복지부는 공문을 통해 “1회 판매수량 제한 및 연령에 따른 판매 제한 등의 제반 준수사항을 지켜줄 것과 특히 종업원을 고용해 판매하는 경우 교육과 안내를 해줄 것”을 강조했다.

아울러 안전상비약 판매 준수사항을 위반하는 경우 판매자 등록 취소 또는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복지부 관계자는 “하절기를 맞이해 부적절한 안전상비약 판매와 관련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최근의 상황과 관련해 시기적으로 별다른 의미를 담고 있지는 않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정례적으로 협조 요청을 하는 것은 아니며 상비약 판매와 관련해 지속적으로 관리를 하는 차원”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편의점에 대한 현지 조사 계획은 논의된 바 없다고 강조했다.

이 관계자는 “상비약 판매 편의점에 대한 사항은 각 지자체에서 관리하는 사안”이라며 “복지부가 별도로 현지조사 등을 계획하고 있지는 않다”는 입장을 전했다.

그러나 약사사회 일각에서는 이번 협조요청이 최근 약사회의 편의점 심야 미영업 조사 발표 등과 맞물려 복지부가 부담을 느끼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지역 약사회 한 관계자는 “상비약 심의위원회를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약사회의 편의점 관련 조사가 발표되자 상비약 판매 편의점 관리에 대한 문제점이 불거질 수 밖에 없지 않겠는냐”며 “뜬금없이 관련 협회에 이같은 보여주기식 협조 요청 공문을 발송하는 의도가 있을 것”이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약사공론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약사공론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581-1301
[온라인제보] https://www.kpanews.co.kr/about/newsreport.asp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2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2

관련 기사 보기

케이세라퓨틱스_케이피엔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0/200
솔빛피앤에프

많이 본 기사

동아에스티라비듀오

이벤트 알림

약공TV 베스트

네오메드 광고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

드롱기_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