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약국수기공모전
약공어플 다운로드 보건복지부_심평원
  • HOME
  • 뉴스
  • 정책·보험
우황청심원 복약상담 TIP 이벤트

알츠하이머 치료제 개발 ‘청신호’…손상된 신경교세포 회복

경북대 배재성 교수팀, 기억력 회복에 효과

2019-11-07 16:51:55 감성균 기자 감성균 기자 kam516@kpanews.co.kr

손상된 뇌의 신경교세포를 회복시키는 ‘저분자 화합물’이 발견돼 알츠하이머 치료제 개발에 한 발 더 다가서게 됐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덕철)은 경북대학교 의과대학과 한국과학기술원의 공동연구를 통해 손상된 뇌의 신경교세포를 회복시키는 ‘저분자 화합물(Small molecule)’을 발견하고,기억력 회복에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신경교세포(마이크로글리아)는 뇌에서 면역기능을 담당하는 신경세포의 일종으로, 탐식기능 및 식세포 작용을 통해 노폐물 처리하는 역할을 한다.

이번 연구는 보건복지부 질환극복기술개발(치매분야)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되었으며, 미국 국립과학원에서 발행하는 국제 학술지 ‘PNAS’에 11월 4일자로 게재됐다.

알츠하이머 병은 전 세계적으로 고령화 인구비율이 증가하면서 기억력을 비롯한 인지기능이 점진적으로 저하되는 일상생활의 장애를 초래하는 만성질환이다. 

알츠하이머의 발병 원인으로는 뇌에 베타 아밀로이드단백질이 쌓이면서 뇌세포를 파괴해 인지능력이 떨어지는 것 으로 알려져 있는데, 현재까지 근본적인 치료제가 개발되지  않아 치료대안이 부족한 실정이다.
  
 연구팀은 알츠하이머 동물 모델들에게 저분자 화합물을 주입한 후, 동물들의 인지능력과 뇌 속에 존재하는 베타 아밀로이드의 양을 관찰해 알츠하이머 치료제로서 어떠한 유효한 효과가 있는지 실험했다.

연구 결과, ‘저분자 화합물’이 주입된 동물들은 손상된 신경교세포가 회복되어 뇌 속에 존재하는 베타 아밀로이드 단백질이 감소하는 등 인지능력이 향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대학교 배재성 교수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저분자 합성분자가 퇴행성 뇌질환 치료에 중요한 실마리를 제공했다며, 알츠하이머 치료제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    이라고 밝혔다.

약공어플 다운로드

약공어플 다운로드
신일제약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약공어플 다운로드

약공TV베스트

팜웨이한약제제
그린스토어2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