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랑 생명사랑 112 약봉투 [알약캠페인] 게보린크루와 함께 청소년들의 올바른 진통제 복용을 부탁해
약국전문대학원 일반의약품 완벽가이드 E-book 출시기념 도서 할인 이벤트
  • HOME
  • 뉴스
  • 정책·보험
크레소티

코로나 기간 '비대면 진료' 의원 70%...한의원도 4%

질환 고혈압, 당뇨, 기관지염, 고지질혈증, 치매 순

2021-10-14 10:29:26 한상인 기자 한상인 기자 hsicam@kpanews.co.kr

신현영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한시적 비대면 진료’ 자료에 따르면 2020년 2월 24일부터 2021년 4월 30일까지 총 201만 3954건의 전화 상담·처방이 이뤄진 것으로 확인됐다.

정부는 코로나19 상황에서 환자·의료인의 감염 예방 및 의료기관 보호를 위해 감염병 위기 ‘심각’ 단계 시 한시적 전화상담?처방을 허용했다. 

유?무선 전화, 화상통신을 활용한 상담 및 처방으로 제한했으며 진료의 질을 보장하기 위해 문자메세지, 메신저만을 이용한 진료는 불가하도록 했다.

의료기관을 종별로는 의원이 142만 8110건(70.9%)으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종합병원 22만 1036건(11.0%), 상급종합병원 18만 637건(9.0%), 병원 7만 7617건(3.9%), 한의원 7만 6,857건(3.8%) 순으로 많았다.

 
질병별로는 고혈압(51만 1874건), 당뇨병(15만 4195건), 기관지염(8만 6062), 고지질혈증(4만 6259), 치매(4만 3786건) 순으로 많았다.


연령별로는 60대가 55만 7010건(20.2%)으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50대 53만 9511건(19.6%), 70대 40만 6550건(14.7%), 80세이상 37만 5895건(13.6%) 순이었다.10명 중 7명은 50대 이상 환자였다.

지역별 인구 대비 비대면 진료 비율은 대구가 12.7%로 가장 많았고, 광주 8.3%, 경북 7.0%, 서울 6.3%, 세종 6.6%, 전북 5.7% 순으로 높았다.


신현영 의원은 “코로나19 시기 비대면 진료의 한시적 허용으로 병의원들의 치료적 경험이 이루어 진만큼, 비대면 진료의 효과성과 부작용을 면밀하게 분석?평가하여 향후 동네의원, 일차의료 중심의 대면, 비대면 진료의 복합모델 수립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대한민국 의료계의 미래를 전망하며 선진기술, 혁신기술의 도입을 우선적으로 검토하고, 의료계는 대면진료를 기반으로 IT 기술 접목에 대한 적극적이고도 진지한 고민을 해야할 시기가 가속화 되고 있음을 감염병 시대에 우리가 경험하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약사공론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약사공론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581-1301
[온라인제보] https://www.kpanews.co.kr/about/newsreport.asp

팜키

팜키
참약사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팜키

약공TV베스트

비아트리스_MOU
국제약품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