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뉴스
  • 제약·유통

유통업계도 강원 산불 피해 주민에 사랑의 손길 전해

유통협회 성금 1000만원 전달···지오영 3000만원 성금 등 개별 전달도

2019-04-15 09:10:56 허성규 기자 허성규 기자 skheo@kpanews.co.kr

유통협회를 포함한 유통업계도 강원도 산불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한 성금 전달을 이어가고 있어 눈길을 끈다.

최근 강원도 고성, 강릉, 동해지역에서 동시에 발생한 대형 산불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돕기 위해 의약품유통업계도 적극 나서고 있다.

한국의약품유통협회는 이와 관련, 최근 성금 1,000만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피해 주민들에게 전달했다. 

이와 별도로 의약품유통업체인 지오영도 3,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하는 등 유통업계 개별업체들도 산불피해 주민을 돕는데 나서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산불은 야간에 인근 지역에서 동시에 발생하면서 강한 바람을 타고 짧은 시간에 불길이 번져, 많은 주민들이 순식간에 삶의 터전을 잃고 실의에 빠져 있다.

조선혜 의약품유통협회 회장은 "이번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의약품유통업계는 보다 많은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데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의약품유통협회는 지난해 사회공헌위원회를 설치하고, 사회 각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기사의견 달기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