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뉴스
  • 해외·약학

테바 '프레마네주맙', 편두통 이어 삶의 질 개선 결과 발표

2019-07-09 15:46:30 이우진 기자 이우진 기자 wjlee@kpanews.co.kr

한독테바(사장 박선동)는 현지시간 6월29일~7월2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개최된 유럽신경과학회(European Academy of Neurology, EAN) 제5차 학술대회에서 프레마네주맙의 3b상 FOCUS 임상연구에서 탐색적 평가변수와 관련해 긍정적인 결과가 발표됐다고 전했다.

FOCUS 연구는 이전에 2~4가지 계열의 예방 치료제에 불충분한 반응을 보인 성인 환자를 대상으로 편두통 예방 치료제로서의 프레마네주맙의 효과와 안전성을 평가한 것으로 연구 결과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은 위약군 대비 유의미한 월평균 편두통 발생일수 감소와 더불어 50% 이상의 반응을 보인 비율이 3개월에 걸쳐 유지됐다. 

편두통에 흔히 동반되는 빛공포증, 소리공포증, 메스꺼움, 구토 등의 증상도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개선된 결과를 보여주었다.

또 프레마네주맙의 월∙분기별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두통 관련 장애가 호전됐으며, 삶의 질과 관련세 번째 투여를 마친 후 4주 차에서 결과가 개선됐으며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우울증상의 개선이 관찰됐다.

이 밖에 업무생산성 및 활동 장애도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이 위약군 대비 개선됐으며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은 종류에 관계없이 급성 두통치료제의 사용을 감소시켰다.

토피라메이트 또는 오나보툴리눔톡신A 치료에 실패한 환자를 대상으로 프레마네주맙의 효과를 평가한 결과 총 12주 동안 월평균 편두통 일수는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줄었다는 것이 한독테바의 설명이다.

스페인 발데브론 병원 연구소의 두통 관련 임상 책임자인 패트리샤 포조 로쉬 박사는 "탐색적 평가변수로 평가한 이번 프레마네주맙의 연구 결과는 그간 치료가 어려웠던 편두통 환자들의 부담을 크게 낮출 수 있는 대안으로써 프레마네주맙의 가능성을 증명했으며 특히 편두통으로 인한 삶의 질 저하와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개선한 결과는 매우 고무적"이라고 설명했다.

박선동 사장은 "프레마네주맙은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편두통 일수 및 다양한 편두통 관련 증상 개선을 입증하며 국내외에서 편두통 예방 치료제로써 더욱 확고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의견 달기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