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리서치 배너
KPN 마중물 광고 한국존슨앤드존슨 타이레놀 이벤트
  • HOME
  • 뉴스
  • 해외·약학
그린스토어_정규

에이즈 치료제 합성에 적용 가능한 ‘촉매’ 개발

GIST-Caltech 공동연구팀, HIV 역전사효소 억제제 관련 유도체 합성 적용 기대

2019-12-04 12:00:21 김경민 기자 김경민 기자 kkm@kpanews.co.kr


(왼쪽부터) 홍석원 교수와 브라이언 스톨츠 교수(Brian M. Stoltz).

GIST는 화학과 홍석원 교수와 캘리포니아 공대(Caltech) 브라이언 스톨츠(Brian M. Stoltz) 교수 공동연구팀이 에이즈 바이러스(HIV) 치료제를 비롯한 많은 의약품에서 보이는 트리플루오로메틸기를 함유한 삼차원적 분자구조를 효율적으로 합성할 수 있는 촉매를 개발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이번에 연구진이 개발한 촉매는 에이즈를 예방하고 치료하는데 사용되는 항레트로바이러스(抗retrovirus·레트로바이러스에 저항하는 데 효과적인 성질 또는 그런 성질을 갖고 있는 물질) 약물인 에파비렌즈(efavirenz·인체 면역 결핍 바이러스 감염 치료에 사용) 합성에 응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의를 갖는다는 설명이다.

촉매는 니켈 중심금속과 폴리에테르 유닛을 포함하는 다기능 살렌 리간드로 구성돼 있으며 폴리에테르 유닛과 알칼리 금속의 배위결합으로 인해 협조 기능형(cooperative) 촉매가 생성된다. 이와 같이 하나의 금속 촉매가 두 반응물들을 동시에 협조적으로 활성화시켜 뛰어난 촉매 활성(수율 99%)과 입체선택성(97%)을 보였다.

또 GIST 화학과 한민수 교수연구팀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UV-vis 흡수 분광법 실험을 수행해 촉매와 칼륨 양이온이 화학양론적으로 1:1 결합을 한다는 것을 나타낸다는 결과를 통해 양이온 결합 능력이 촉매 반응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을 보였다.

홍석원 교수와 브라이언 스톨츠(Brian M. Stoltz) 교수는 “이번 연구 성과는 생체 효소와 같이 두 반응물을 동시에 인식할 수 있는 촉매를 개발해 반응물이 의도하는 방향으로만 선택적으로 반응하게 하는 새로운 합성법을 개발했다는데 가장 큰 의의가 있다”며 “향후 HIV 역전사효소 억제제인 에파비렌즈 관련 유도체 합성에도 적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연구는 GIST-Caltech 공동연구 과제와 한국연구재단 기초연구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연구의 중요성을 인정받아 화학분야 세계적 학술지인 ‘앙게반테케미(Angewandte Chemie International Edition)’에 11월 12일자로 게재됐다.

[3분언박싱] 레드지니, 에스테미나

[3분언박싱] 레드지니, 에스테미나
한국 팜비오 오라팡 광고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동아제약(메조미디어)_써큐란B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