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리서치 배너
대원_콜대원 건보공단 신년광고
  • HOME
  • 뉴스
  • 해외·약학
크레소티

전북대, 13년째 등록금 동결...약학과 709만원

2021-01-12 10:53:08 김경민 기자 김경민 기자 kkm@kpanews.co.kr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2021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했다.

전북대는 지난 11일 최근 등록금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등록금 동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 학부모와 학생들의 고통을 분담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반영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북대는 2009년 이후 13년째 등록금을 동결하게 됐다.

현재 전북대의 연간 등록금은 평균 423만원(1학기 217만5000원)이다. 구체적으로는 인문사회계열 332만원, 자연과학계열 432만원, 예체능 467만원, 공학계열 459만원, 의학계열 788만원이다. 약학과의 경우 709만원이다.

대학 측은 부족한 예산을 정부 재정지원사업이나 연구비 수주, 발전기금 모금을 통해 충당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오랜 등록금 동결이 학생 교육 및 취업 지원에 영향을 미치지 않게 하고자 긴축재정과 국가장학금 확보, 교육 관련 정부 재정지원 사업 유치에 힘쓰기로 했다.

유희철 학생처장은 “국가 거점국립대학으로써 학생과 학부모들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를 위해 등록금 동결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정부 재정지원사업과 연구비 수주 등 외부 재원을 적극 유치해서 학생 복지나 교육 등에 어려움에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 팜비오 오라팡 광고 오성메디-s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동국대학교(수정)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