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판텐 배너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복약상담의 정석 둘코소프트 112캠페인 전산봉투이벤트 PtoP 캠페인 홍보 배너
  • HOME
  • 뉴스
  • 제약·유통
112캠페인 전산봉투이벤트

"루게릭병치료제 뉴로나타-알주, 질병 진행 완화"

코아스템, 국제 ALS/MND 학회에서 임상결과 발표

2015-12-15 11:56:30 정찬웅 기자 정찬웅 기자 roraru@kpanews.co.kr


코아스템의 루게릭병치료제 뉴로나타-알주가 루게릭병의 진행을 완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아스템은 한양대학교병원 신경과 김승현 교수가 미국 올란도에서 열리는 국제 ALS/MND학회 초청을 받아 강연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ALS/MND 학회는 올해 26번째로 열리는 국제학회로 운동신경계질환, 근위축성측삭경화증 등 신경계질환에 대한 국제 저명한 학자들의 기초연구 및 연구성과를 발표하는 자리로써 매년 세계 각국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운동신경질환분야 전문가 약 8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번 학회에서 한양대학교병원 김승현 교수는 세계 최초 근위축성측삭경화증 줄기세포치료제 ‘뉴로나타-알’의 임상연구결과(A phase 2 study for safety and efficacy evaluation of treatment of amyotrophic lateral sclerosis using autologous bone-marrow-derived stromal cell – S H Kim (Republic of Korea))를 발표했다. 

2상 임상시험 결과, 줄기세포치료제를 투여한 군과 투여하지 않은 군의 ALSFRS-R, Appel 검사 결과를 비교하였을 때 투여 후 6개월까지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치료효과의 차이를 나타내어 ‘뉴로나타-알가 질병의 진행을 완화시키는데 의미 있는 효과를 나타냈으며, 중대한 이상약물반응이 관찰되지 않았다. 

또한 ‘뉴로나타-알’의 치료효과에 대한 다양한 비임상 및 임상적 기전 연구 결과를 발표하여 호평을 받았다. 아울러 한국은 줄기세포치료제의 인허가 규정이 매우 엄격하기 때문에 의약품으로 시판허가를 받기 위해 10년의 연구개발 과정과 상당한 난관을 거쳤다는 점을 강조하여 한국의 줄기세포치료제가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신뢰성이 높다는 점을 강조했다.

개발사인 코아스템은 근위축성측삭경화증에 대한 줄기세포치료제 중 임상시험완료 후 상용화에 성공한 첫 사례이니 만큼 저명한 연구자들이 모인 자리에 초청받아 발표를 진행하게 되어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의약품을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고 전했다. 

회사측은 현재 뉴로나타-알주의 보험 등재를 신청한 상황이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약사공론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약사공론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581-1301
[온라인제보] https://www.kpanews.co.kr/about/newsreport.asp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참약사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0/200
온누리

많이본 기사

삼익제약-키디

이벤트 알림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

국제약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