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약상담의 정석 둘코락스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복약상담의 정석 둘코소프트 112캠페인 전산봉투이벤트 PtoP 캠페인 홍보 배너
  • HOME
  • 뉴스
  • 정책·보험
크레소티

대구첨복재단, 국내 첫 방사선 민감제 임상 승인 도와

2021-10-09 00:30:28 이우진 기자 이우진 기자 wjlee@kpanews.co.kr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화합물 혁신신약 파이프라인 발굴 지원' 사업을 통해 기업을 지원한 결과 사업 9달만에 국내기업이 방사선 민감제 임상 1상을 승인받았다고 9일 밝혔다.

방사선 민감제란 방사선 치료의 암세포 반응을 높여 같은 방사선량에도 암종양을 잘 치료하는 물질이다.

재단이 지원한 방사선 민감제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임상 1상을 승인받았으며, 미국 FDA를 통한 임상 2상을 준비중이다.

특히 국내에서 방사선 민감제가 임상 시험을 승인받은 것은 처음이다.

재단은 과기부 비R&D 지원사업인 파이프라인 발굴 지원 2단계 사업을 진행중인데 사업 시작 9개월만에 국내 첫 번째 임상 승인을 받는 등 빠른 성과를 보이고 있다.

이번에 승인받은 방사선 민감제 'VS-101'은 브이에스팜텍의 암 전이 억제제로 지난 4월 24일 두경부암을 대상으로 임상 1상 임상계획승인(IND)를 신청했는데 약 4개월만에 1상 승인을 통과했다.

회사는 향후 중앙대병원에서 두경부암 환자 18명을 대상으로 표준 방사선 치료에 해당 약물을 병용 투여하면서 내약성과 안전성을 평가할 계획이다.

재단은 이 과정에서 국내 신약개발 투자자의 관심을 유도하고 투자로 연계시키는 작업을 우선 지원해 현재 미국 임상2상 및 국내 임상 1상 진행에 필요한 포스코기술투자 등의 연계 투자도 준비중이다.

또 혁신신약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암 전이 억제제의 제법특허 관련 특허 컨설팅도 진행해 특허성 확보도 지원했다.

아울러 임상개발전문회사인 메디팁과 협조해 신약 전주기 개발·인허가전략·임상승인(IND) 컨설팅을 수행하고 있다. 향후 기업이 직면하게 될 기술특례상장을 위하여 국내 기업공개(IPO) 전문가를 활용하여 기술성 평가를 통한 기술상장 준비도 도울 예정이라고 재단은 전했다. 

양진영 이사장은 "파이프라인 발굴 사업 시작 9개월만에 임상 1상 승인이라는 결과를 알릴 수 있어 자랑스럽다'며 "혁신신약을 개발하려는 기업이라면 재단을 방문해‘국내 신약개발 오픈 이노베이션 현장을 확인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손문호 신약개발지원센터장은 "센터에서 진행하는 비R&D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벤처기업의 발빠른 성장을 지원할 수 있어 기쁘며 향후 양 기관이 보유한 신약개발 역량과 장점을 적극 활용해 R&D연구개발에 대한 협력도 진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브이에스팜텍 박신영 대표는 "2021년내에 임상전문가 자문단과 임상개발 인프라 구축을 완료하고 한국생명공학연구원으로부터 기술이전 받은 암전이억제제항암제 개발을 가속화해 지속적으로 한국의 항암제 기술을 미국 시장에 소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약사공론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약사공론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581-1301
[온라인제보] https://www.kpanews.co.kr/about/newsreport.asp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김남주바이오 원포인트레슨
참약사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0/200
솔빛피앤에프

많이본 기사

삼익제약-키디

이벤트 알림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

국제약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