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뉴스
  • 해외·약학

유유 맥스마빌, 우수특허제품 최우수상 수상

null

2006-01-13 12:00:00 김진우 기자 김진우 기자 jwkim@kpanews.co.kr

유유(대표 유승필 회장)의 골다공증 복합신약 `맥스마빌'이 12일 특허청에서 열린 `제4회 100대 우수특허제품 본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인 중소기업청장상을 수상했다.

▲ 이경희 연구소장(사진 우측)이 중소기업청장상을 수상하고 있다.

맥스마빌은 한국일보사가 주최하고 특허청,산업자원부,중소기업청이 후원한 이번 우수특허제품 본상 수상에서 특허 기술명 `대사성 골질환 치료용 약제 조성물 및 이의 제조방법'으로 의약품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맥스마빌은 한국일보사와 특허청이 특허 기술을 활용해 사업화에 성공한 2005년 100대 우수특허제품 가운데 기술력, 사업성, 디자인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와 관련 강승안 사장은 "맥스마빌정은 알렌드로네이트와 칼시트리올을 복합한 신약으로 가장 큰 장점은 번거롭게 칼슘을 매일 따로 먹지 않아도 되고 상부 위장관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 장에서만 녹게 필름 코팅을 했다"는 말로 맥스마빌의 우수성을 강조했다.

심사위원장인 장유상 KAIST 경영대학원 교수는 "기술 부문에서 후한 점수를 받은 제품이 사업부문에서도 좋은 점수를 얻었으며 우수한 제품들이 많이 선정돼 앞으로 이들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유유는 2001년 국내에 이어 2004년 미국 특허를 취득한 후 현재 일본, 중국, 유럽에 PCT 출원 중에 있는 맥스마빌을 작년 2월 성공적인 제품 발매를 계기로 성공적인 마케팅과 함께 연간 100억원대 이상의 거대품목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기사의견 달기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약공TV베스트

인터뷰

청년기자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