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코레트 스피드게임 김남주바이오 달 3분언박싱
약사랑 생명사랑 전산봉투 신청 이벤트 굿 브랜드 홍보 제8회 중외청년약사봉사상
  • HOME
  • 뉴스
  • 단체·동문
한국콜마

건약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구매비용·비축량 밝혀라"

2021-10-05 12:12:36 최재경 기자 최재경 기자 choijk@kpanews.co.kr

건강사회를위한약사회(이하 건약)은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구매비용과 비축량에 대해 투명하게 밝힐 것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5일 발표했다. 

머크(MSD)는 지난 1일 개발 중인 코로나19 경구용 항바이러스제 ‘몰누피라비르’의 3상 임상시험 중간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몰누피라비르는 입원하지 않은 경증-중등증 환자의 입원 또는 사망위험을 유의하게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질병청)은 MSD의 발표에 대해 긍정적인 결과로 평가하기도 했지만,  건약은 MSD의 임상결과는 목표로 했던 대상자 수 1550명의 절반 수준인 775명의 임상결과에 불과해  증상 해소까지의 시간감축에 대한 효과나 백신 접종과 치료효과와의 관계에 대한 설명은 아직 불충분하다고 지적했다.

질병청은 지난 3일 몰누피라비르의 선구매에 대한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질병청은 이미 지난 8월말에 2만명 분의 치료제 구매 비용으로 2022년 예산안에 194억원을 확보하였다고 밝힌 바 있다. 이는 환자 1명의 치료비용을 96만원으로 가정하여 계산한 결과이다. 

하지만, 하버드대 연구원인 Melissa Barber와 킹스 칼리지 런던의 Dzintars Gotham은 인도에서 거래된 몰누피라비르 원료의약품(API)의 글로벌 소스를 확인하고 제네릭 가격을 추정한 논문을 발표했다. 

문헌에 따르면 몰누피라비르 1캡슐의 생산 비용은 단돈 520원(0.44달러)이다. 그리고 환자 1명을 치료하기 위해 필요한 총 40개의 200mg 캡슐의 생산비용과 10%의 적정 이윤, 관련 세금까지 모두 포함한 가격은 약 2만 4천원(19.9달러)이 될 것으로 추정했다. 

이 계산에 따르면, 예산안 194억원은 2만 명이 아니라 80만 명이 넘는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비용이다. 

건약은 "질병청은 코로나19 치료제뿐만 아니라 백신 등 여러 의료제품들의 협의과정을 대부분 비공개로 숨겨왔다"며 "불투명한 의약품 가격은 정부의 무능을 숨기기 위함이거나 제약회사의 이익을 추구하기 위한 전략이지 결코 국민을 위한 계약 방법이 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추후에 MSD가 추가적인 의미있는 임상시험 결과를 내놓는다면, 국가비축용 의약품에 준해 적극적으로 비축량 마련에 나서야 한다"며 "적정한 약가와 비축량을 위해 국내 제약회사들이 몰누피라비르 생산에 필요한 비용과 가능한 생산량도 같이 검토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약사공론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약사공론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581-1301
[온라인제보] https://www.kpanews.co.kr/about/newsreport.asp

최두주 후보

최두주 후보
바이엘코리아

기사의견 달기

※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들은 표시가 제한됨을 알려드립니다.

※ 중앙선관위 요청사항으로 실명 댓글만 가능합니다.
※ 댓글 실명제 기간 동안에는 약사공론 홈페이지에 로그인한 회원에 한해 댓글을 달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0/200

많이본 기사

이벤트 알림

금연치료지원사업

약공TV베스트

로게인폼
국제약품

인터뷰

청년기자뉴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