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약공플러스 > 약티즌 유머
제 목

최신판 선녀와 나뭇꾼..

글쓴이 약사공론 작성일 2011-05-16
선녀와 나무꾼 300년후




우리나라 명산인 지리산 깊고 깊은
계곡선녀탕에 선녀가 하강하여 목욕을 즐기고 있었다.


우리나라 물이 좋은것은 알아가지고........
열심히 목욕하던 선녀가 느낌이 이상해서 옆을 보니

바위뒤에 나무꾼이 선녀를 훔져보고 있었다.
선녀가 새침한 얼굴로 나무꾼 한테 말한다.


"숨어서 보지말구 하고 싶은 이야기 있음 빨리해요"
나무꾼, 얼른 선녀옆으로 와서 말한다.
"옛날 부터 나무꾼이 선녀옷을 감추면 선녀가 나무꾼하고
결혼해서 알콩 달콩 잘 산다고 하던데...
"
"내가 지금 선녀님의 옷을 감추었거던요.
그러니까 나랑 결혼 하는수 밖에 없어요"


선녀가 갑자기 호호호 웃는다....?


"내가 여기를 그냥 왔겠어요....큭 "

선녀가 아이폰을 척 꺼내더니 전화를 건다.


"거기 선녀실이죠? 응 여기가 어디 어디 계곡인데
옷한벌 택배로 부쳐줘요 여기 주소가..."



나뭇꾼........헉~!
  • 리안
  • 지금 바로 뉴스

    많이 본 기사

    약공TV 주간 베스트

    청년기사 뉴스